소크라테스의 무지의 고백

등록일 2002.04.13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소크라테스는 언제나 겸허한 무지의 고백 속에서,보편적인 것은 장시간에 걸친 진지하고 또 한결같이 지성적인 탐색은 통하여 밝혀질 수 있다고 하는 자기의 확고한 신념을 암시하여 주었다. 소크라테스츼 주장에 의하면,한편 특수한 사물이나 행위들은 관찰할수는 있어도 정의 내릴 수는 없으며, 반면 보편적인 것은 정의 내릴 수는 있어도 감각적으로 관찰할 수는 없다고 한다.그러므로 그는 도덕적 인식을 얻는 수단으로서 감각을 경시하고 이성을 중시하였다.보편적인 것이 나타나 있는 모든 경우들에 있어서의 공통적 요소를 이끌어 냄으러써 발견될 수가 있다는 것이다.플라톤의 묘사를 보면,소크라테스는 언제나 그의 겸허한 무지의 고백 속에서, 보편적인 것은 장시간에 걸친 진지하고 또 한결같이 지성적인 탐색을 통하여 밝혀질 수 있다고 하는 자기의 확고한 신념을 암시하여 주었다.소크라테스는 행위나 사회의 문제에 추상적 추론을 적용시킨 최초의 사람도 아니고, "변증술"을 발명하지도 않았으며, 철학적 삶의 위엄과 가치를 확언한 최초의 사람도 아니었다. 하지만 그는 평범을 통해 특별했고, 아테나이인임을 통해 보편적이었고, 회의주의의 방법을 통해 종교적이었고, 무지의 고백을 통해 현명했다. 그러나 그의 성격, 행위, 의견에는 모순이 없었다.그의 인성에 대해,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