틀리기 쉬운 말 102가지

등록일 2002.03.31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1. 아기가 책을 꺼꾸로 보고 있다.
2. 소가 언덕배기에서 놀고 있구나.
3. 딱다구리가 쉴새없이 나무를 쪼고 있다.
4. 땀에서 짭잘한 맛이 났다.
5. 오늘은 페품을 내는 날이다.
6. 김건모의 핑게라는 노래가 인기있다
7. 내 작품이 교실 계시판에 붙어있다.
8. 5학년 1반으로 가면 국기계양대가 있다.
9. 백화점 휴계실에서 만나자.
.
.
1. 아기가 책을 꺼꾸로 보고 있다.(꺼꾸로 → 거꾸로) 2. 소가 언덕배기에서 놀고 있구나.(언덕배기 → 언덕빼기) 3. 딱다구리가 쉴새없이 나무를 쪼고 있다.(딱다구리 → 딱따구리)
4. 땀에서 짭잘한 맛이 났다.(짭잘한 → 짭짤한) 5. 오늘은 페품을 내는 날이다.(페품 → 폐품) 6. 김건모의 핑게라는 노래가 인기있다.(핑게 → 핑계) 7. 내 작품이 교실 계시판에 붙어있다.(계시판 → 게시판) 8. 5학년 1반으로 가면 국기계양대가 있다.(계양대 → 게양대)
9. 백화점 휴계실에서 만나자.(휴계실 → 휴게실) 10. 성적표를 보니 씁슬한 기분이 들었다.(씁슬한 → 씁쓸한) 11. 나와 내 동생은 연연생으로 태어났다.(연연생 → 연년생) 12. 늠늠한 항도의 남학생들을 보라!(늠늠한 → 늠름한)
3. 귀에 걸면 귀거리, 코에 걸면 코거리.(귀거리, 코거리 → 귀걸이, 코걸이) 14. 입지 않는 옷은 옷거리에 걸어야 한다.(옷거리 → 옷걸이) 15. 여름에는 어름이 많이 팔린다.(어름 → 얼음)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한글 맞춤법 중 형태와 소리에 관한 규칙 연구 10 페이지
    1. 서 론 언어는 의사소통의 기능을 한다. 즉, 언어는 화자가 특정한 의미를 음성 기호에 담아서 말(메세지)의 형태로 전달하는 사회적인 약속 체계라고 할 수 있다. 곧 그 언어를 사용하는 구성원들이 이해하고 소통할 수 있어..
  • 국어문법-표준어규정과 한글맞춤법, 외래어 표기 잘못된 것 찾아 고침 10 페이지
    표준어 규정 영역 1. 한석규는 막동이를 연기하며 근대와 현대의 경계에서 발생하는 방황을 사실적으로 연기해 냈다.(뮤비위크 잡지. 2007.07.09) ➜ 막둥이 표준어 규정(양성 모음이 음성 모음으로 바뀌어 굳어진 ..
  • [국어문법]사람들이 자주 틀리는 맞춤법 모음 4 페이지
    (1) 오형사는 놀라며 대머리가 된 닭벼슬을 지켜보고 있었다. (2) 그동안 만나지 못했던 가족들이 한자리에 모여 웃음꽃을 피우는 동안 부엌에서 뒤치닥거리만 도맡아 하는 주부들이 겪는 스트레스는 이루 말할 수가 없다.
  • 광고언어에 대한 이론적 고찰 및 분석(문법적 남용) 13 페이지
    1. 연구 목적 광고란 한자 뜻 그대로 `널리 세상에 알린다`라는 뜻이지만, 영어의 Advertise란 라틴어의 ad(~의 쪽으로)와 ver(주의를 끌다)가 결합되어 생긴 말이다. 즉, 서구권에서 광고라고 할 때, 광고..
  • [국어학] 국어학의 문법론, 의미론, 맞춤법 완전해부 12 페이지
    1. 국어의 ‘문법’ 이론 (1)형태소란? : 의미를 가진 최소의 언어단위 예>하늘에 새하얀 구름이 있다. ⇒ 하늘/에 새/하얗-/-ㄴ 구름/이 있-/-다. 1)자립형태소 : 홀로 쓰일 수 있는 형..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