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주홍글자를 읽고...

등록일 2002.03.23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주홍글자...주홍글자 이책의 제목은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말이다. 우리 에게는 영화로도 친숙한 작품이다. 다만 영화와 책의 차이점이 있다면 영화는 여주인공 헤스터와 딤즈데일이 행복한 결말은 맺는 것이다. 사실 나는 이번 기회를 통해 읽지 않았더라면 그들이 나의 바램과 같이 행복한 결말을 맺은 줄 알았다. 그런데 내가 읽어본 소설은 이렇게 시작되었다.
1850년 인간의 육체적 본능보다 인간의 정신 이성을 중요시 한다는 청교도시대에한 여인 헤스터는 가슴에 간통이라는 뜻의 주황색 이니셜 "A"(Adulteress)와햄께 그의 세달된 그녀의 모든 것이자 또 다른 의미의주홍글씨인 펄이라는 아들을 가슴에 품고사람들 앞에서 심판을 받는다.그녀가 이렇게 벌을 받는 이유는 헤스터는 그녀의 지식인 남편보다 뉴잉글랜드 새로운 개척지 땅의로 먼저 오게 되었다 수년이 지나도 그 의 남편이 돌아 오지 않자 그년는 그의 남편이 죽은 줄 로만 알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