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감옥으로부터의 사색

등록일 2001.12.20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감옥으로부터의 사색

신영복


신영복씨가 20년 20일동안 '국립호텔'에서 살다가 나온지 11년이 지났다. 1968년 7월 통혁당 사건으로 투옥되어 무기형을 받아 대전 전주 교도소에서 복역하다가 1988년 8월 15일 가석방되었다.
통혁당 사건이 어떤 사건이었길래 여러 명이 사형을 당하고 신영복씨도 무기형을 선고받았다가 20년을 살고 가석방 되었는지 궁금해서 통혁당 사건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았다. 통혁당 사건은 1968년 중앙정보부가 발표한 통일혁명당 간첩단 사건에 의해 세상에 알려졌다. 사건의 규모가 남한의 상당지역에 미치고 있고 통혁당이 재건되어 현재까지 한국민족민주전선으로 재편하여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 정도로 지속적인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그 정도로 규모가 큰 사건이었고 그러했기에 통혁당 활동을 한 신영복씨가 무기형을 받은 것은 당시 법과 상황에 근거하여 '당연' 한 것이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