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 조선시대 상업권 용어정리

등록일 2001.12.13 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조선 전기 상업권 용어
-조선후기의 상업권 용어


본문내용

경시서(京市署) : 고려·조선시대에 시전(市廛)을 관리·감독하거나 국역(國役)의 부과 등을 맡아본 관청. 고려 문종(文宗) 때는 경시서에 관원으로 영(令:정7품) 1명, 승(丞:정8품) 2명을 두었고, 충렬왕(忠烈王) 때는 영을 권참(權參)으로 고치고, 승을 3명으로 증원하였다가 공민왕(恭愍王) 때 승을 종8품으로 강등하였다. 이속(吏屬)으로는 문종 때 사(史) 3명, 기관(記官) 2명을 두었다. 태조가 고려의 제도를 이어받아 물가의 조절 및 상인들의 감독, 세과(稅課)의 감독을 맡아 보게 한 관아인데 그뒤 문물제도가 정비됨에 따라 저화(楮貨)의 유통과 도량형(度量衡)을 관장하였다. 관원으로는 영(令) 1명, 승(丞) 2명, 주부(主簿) 2명을 두었다. 그 후 다시 제조 1명, 영 1명, 직장(直長) 1명, 봉사(奉事) 1명으로 개정한 후 여러 차례의 변동이 있었다. 세조 12년(1466) 관제개혁 때 경시서를 평시서(平市署)로 개칭하였고, 평시서를 별칭 경시서 혹은 경시감(京市監)이라 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