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학] 죽음에 관련한 일고찰

등록일 2001.12.13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2. 죽음에 관련한 일고찰

본문내용

서양의 중세를 비롯하여, 대부분의 인간의 역사는 신으로부터 시작한다. 인간의 역사가 시작되는 그 순간부터 인간은 신과 같이 살아왔다. 그러나, 현재의 신의 의미와 태고적 신이 지니는 위치가 과연 같은 것인가에는 일말의 의문이 있다. 이를테면, 인간 역사 초기의 신은 두려움의 대상이었을 것이며, 법률로써 존재하는 것이었다고 한다면, 현재의 신은 관습의 의미와 인간의 현세의 행복을 관장하는 것으로 대체되고 만 것 같다. 신에 대한 이러한 개념의 변화는 과연 무엇에 의거하는 것일까. 나는 이러한 차이는, 죽음에 대한 인간의 개념차이에서부터 비롯한다고 생각한다. 과거에 죽음은 현재와 연결된 의미로 생각되어졌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