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패션의 흐름

등록일 2001.12.09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세계 패션의 흐름 Fashion as a Culture

본문내용

모든 문화에 흥망과 성쇠가 있듯이 패션도 발생과 소멸을 거듭한다. 고대와 중세에는 권력자를 위한 패션만이 존재했다. 파라오의 신권을 나타내기 위한 의복이나, 성스러운 후광를 본뜬 엘리자베스 여왕의 커다란 루프칼라(Ruff Collar)는 이를 잘 입증해준다. 그러나 진정한 패션 디자인이란 어느 특정인의 스타일을 하향 전파하는 것이 아니라 대중들의 미적 욕구를 해소해 주는 행위일 것이다. 그런 면에서 진정한 패션의 시대는 바로 20세기였다. 이 시기 패션디자이너들은 그들의 작품세계를 대중들에게 선보였고, 그들의 의상이 얼마만큼 호응을 얻는가에 따라 샤넬(Chanel)이나 크리스찬디올(Christian Dior)과 같은 거장의 반열에 자신의 이름을 올릴 수 있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