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조와 정조의 탕평책

등록일 2001.12.09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영조와 정조의 탕평책을 비교 분석한 글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조선 후기 사회에서는 정치·경제·사회·문화 전반에 걸쳐서 상호 유기적 연결을 가진 일련의 변화가 진행되고 있었다. 이 과정에서 조선 후기의 정치는 탕평론의 전개라는 특성을 드러내게 되었다.
18세기에 탕평론이 제기된 데에는 일정한 배경이 있었고, 영조대에 전개된 완론탕평(緩論蕩平)의 입장과 정조대에 시행되었던 준론탕평(峻論蕩平)은 각기 상이한 특성을 지닌 것이었다. 그러나 이 양자는 탕평론이라는 큰 테두리 안에서 상호 합치될 수 있
는 요소를 가지고 있었으며, 또한 극복하지 못한 한계를 드러내기도 했다. 어쨌든 탕평책이 현실정치를 이끈 통치이론이었음에는 틀림없다.

1. 탕평책의 배경
16세기 후반에 시작된 양반 관인층의 정치·사상적 분열은 18세기 초반에 들어서자 그 절정을 이루게 되었다. 동인과 서인 분당(分黨)이 임진왜란의 와중에서 남인과 북인의 분열로 이어지고 인조반정의 결과 북인이 몰락하였다. 이후 다시 두차례의 '예송'을 거치면서 서인과 남인의 협력관계가 깨어진 다음에는 점차 남인이 쇠퇴하고 서인이 노론·소론으로 갈라졌다. 경종과 영조의 왕위계승을 둘러싸고 전개된 노론과 소론의 대결을 통해서 노론만의 일당전제로 기울어져 갔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