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양사] 봉건제란 무엇인가?

등록일 2001.12.09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중세 유럽의 봉건제>
<주나라의 봉건제도>

본문내용

유럽은 4세기 말엽부터 10세기말에 이르기까지 약 600여 년 동안 내부의 분열과 외부의 침입으로 말미암아 혼란과 무질서 상태가 계속되었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무엇보다도 먼저 요청된 것은 안전의 보장과 질서의 유지였다. 그것은 외적의 침입에 대한 방어만이 아니라 바로 자기 이웃에 대한 방어의 문제이기도 하였다. 사람들은 자기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하여 스스로 무력을 갖추어야만 했으며, 그렇지 못한 자는 힘있는 자에게 의존할 수밖에 없었다. 이리하여 각지에 무력을 가진 자들이 대두하여 이들이 그 지역의 치안을 유지하고 외적의 침입을 막아 사실상의 지배자가 되었다. 강자가 약자를 힘으로 지배하고 법과 질서가 유지될 수 없었던 폭력적인 불안정한 상황 속에서 이들 무사들의 지배체제로서 서서히 자라난 것이 바로 중세 유럽의 봉건제도였다.
봉건제도는 이렇듯 각 지방에서 거의 자생적으로 성장한 것이기 때문에 그 지방의 상황에 따라 제각기 조금씩 다른 모습으로 나타날 수밖에 없었다. 따라서 그 말의 정의는 물론 그 기원이나 특징에 대해서도 학자들 사이에 이견이 많아 이를 요약하기가 어려운 형편이다. 그러면서도 프랑스를 중심으로 서부 독일과 잉글랜드 등지에 형성된 유럽 봉건제도에는 여러 면에서 공통점도 많아서 그 특징을 몇 가지 측면에서 간추릴 수 있다. 유럽 봉건제도의 중요한 특징은 그것이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