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절시비 논란

등록일 2001.12.06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국내만큼 표절시비가 많은 나라가 또 있을까? 음반 하나 나오면 적게는 한 곡 많게는 수십 곡씩의 표절논쟁이 통신에서 오고 간다. 꼬리에 꼬리는 무는 무분별한 표절 논쟁을 보고 있노라면 한숨이 쉬어진다. 그런데 정말 한국이 '깨끗한 나라'였다면 이런 소모적인 표절논쟁은 시작치도 않았을 것이다. '한국 가요사 = 표절 가요사'로 점철되어진 환경에서 보면 그들의 표절논쟁은 당연하기까지 하다.
선진국에서는 표절에 대한 마인드교육을 시켜 표절에 대해 확실한 가치관을 정립하고 있고, 창작물이 나오면 "어떤 게 비슷할까?"를 찾는 것이 문제가 아니라 표절은 젖혀 두고 창작물 그 자체에 대해 비판을 한다. 여기에는 표절이란 있을 수 없는 것이며 표절은 생각하지도 않는다는 선진국의 표절마인드가 무의식적으로 작용하는 것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