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세기 한국사의 전개와 반성

등록일 2001.12.05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21세기의 역사도 예상하지 못하는데 역사학 도는 한국사학을 어떻게 예상하랴. 누구도 예상하지 못할 것이다. 그러나 마땅히 인류의지의 방향으로 역사가 전개되도록 노력해야 하므로 전망은 해야 한다. 그럼 역사란 무엇인가
역사는 꿈의 연속으로 이루어져 있다. 모든 사람은 사람답게 살고 자유롭게 살고 평등하게 살고 싶은 욕망과 꿈을 가지고 있다. 꿈은 그렇게 인간 본질에 관한 것도 있지만 생활에 관한 작고 큰 여러 가지가 있고 또 있어 왔다. 역사는 물길대로 가는 것이 아니라 그것이 옳지 않다면 새로운 끔을 만들어 물길을 넓히거나 돌아서 실천한다. 대로는 꿈의 착오가 있을 때도 있고, 실천의 과오와 한계도 있을 수 있다. 그래서 역사에는 반성과 궤도 수정이 있기 마련이다. 꿈과 실천은 서로 앞서거니 뒤서거니 하면서 새로워진다. 그것이 역사의 발전 모습이다.
역사는 발전하는 것이 원칙이다. 그러나 발전만 하는 것은 아니다 역행이나 역류를 역사의 반동이라 한다. 그러나 크고 길게 보면 역사는 발전한다. 식민통치나 군사독재처럼, 반동이 일어난다고 새도 독립운동과 민주화운동 등처럼 발전하는 역사의 큰 흐름에 반동은 분해되고 청산되고 만다. 그래서 역사는 발전한다는 것이다.
또한 역사는 다양하게 발전한다. 인간이 만든 꿈이나 사회가 불완전하기 때문에 사람들은 과거를 잘못 보기 쉽고 미래를 엉뚱하게 점치기도 한다. 모든 사람은 자기 나름의 색안경 너머로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