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청동기, 가야, 조선무덤

등록일 2001.12.03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청동기 (고인돌,지석묘)
돌널무덤 ( 석관묘, 石棺墓 )
**삼한
***통일신라고분
**발해
****조선시대 가묘(家廟)

본문내용

**개념과 명칭
한반도 북부에 거주하는 사람들은 고인돌을 되무덤 혹은 도무덤이라고 불렀으며 기침이나 소아의 병을 치료하기 위해 개별적으로 제물을 장만해 가지고 제를 지내는 곳이라고 한다. 하지만 연구결과 제례적 의미 보다는 고인돌은 묘제임이 밝혀진바이다. 사전적 의미는 '선사시대의 유물인 무덤의 한 가지. 큰 돌을 두서너 개 세우고, 그 위에 넓적한 돌을 얹었음. 지석. 돌멘.'이다. 이러한 광범위한 사전적 의미 보다 고고학자들의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상세히 설명을 하여 보겠다. 지석묘의 개념과 명칭은 여러 논문들을 찾아서 비교 해본 결과 임병태의 한국 지석묘의 형식 및 연대 문제에서 자세히 다루어져 있어서 이를 인용하기로 했다. 그리고 부족한 부분은 따로 보충하여 서술하겠다. 먼저 우리는 지석묘의 개념을 말하라고 하면 난해 해지는 점이 있다. 지석묘란 돌을 고인 무덤이란 뜻이다. 옛부터 우리말로 불러 오던 고인돌, 괸돌을 漢譯하여 표기한 것이 支石이다. 그런데 고인돌이 아닌 유사묘제를 우리는 지석묘라고 부르고 있다. 그러므로 우리는 지석묘란 語意 밖에서 정의를 내려 둘 필요가 있다. 특히 지석이 없는 것, 대구시 대봉동 지석묘를 거석개분묘로 명령하고 지석묘에서 제외하는 학자도 있었음에 더욱 그러하다. 지석묘는 廣意의 거석 기념물에 포함 된다. 그러나 지석묘 자체만으로도 그 형식이 모호하기 때문에 그 관념이 뚜렷하지 못하다. 그러나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