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황지우시집 감상문

등록일 2001.12.02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난 내가 지금까지 읽어왔던 예쁜 사랑 이야기나 멋있는 글귀들로 장식한 그런 황지우의 시집 "어느 날 나는 흐린 酒店에 앉아 있을 거다"를 읽으면서 시들과는 사뭇 다른 느낌을 받았다.
황지우라는 시인의 오래된 연륜과 자신의 삶에서 느껴온 듯한 소재들로 글을 쓴 느낌을 받을수 있었고 중간 중간 한문이 섞여있어 당황하기도 했고 이런 식의 시들을 자주 접해보지 않은 터라 이해하기가 좀 어렵게 느껴지기도 했다...
제일 처음으로 난 시집의 제목인 "어느 날 나는 흐린 酒店에 앉아 있을 거다"라는 시를 찾아 펴 보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