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 국문학] 이승우의 작품 분석-고산지대와 에리직톤의 초상 비교 분석

등록일 2001.11.30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ⅰ. 서론
ⅱ. 『고산지대』를 어떻게 해석할 것인가?
ⅲ. 정교수와 태혁의‘에리직톤의 신화’에 대한 인식과 해석
ⅳ. 각 인물들의 수직과 수평의 문제 분석
ⅴ. 형석과 태혁이 가진 고통의 차이점
ⅵ. 혜령 그리고 각 인물들의 관계
ⅶ. 화자인 나의 성격과 텍스트에서의 역할
ⅷ. 결말

본문내용

ⅰ. 서론
과연 신은 존재하는가? 예전부터 오늘날까지도 사람들은 신의 존재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져 왔다. 고대 사회의 주술적인 행사, 그리고 오늘날에도 많은 사람들이 신을 신봉하는 종교를 가지는 것만 보아도 이는 쉽게 알 수 있는 사실이다. 하지만 실제적으로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신의 존재 유무에 대하여 많은 의문을 가지고 있고 의혹을 제기하기도 있다.
그렇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이 종교를 가지든, 그렇지 않든 간에 어렵고 힘든 일이 있으면, 기도를 한다. 이런 모습을 보면 우리는 결코 신의 세계를 부인할 수만은 없을 것이다. 기도를 한다면, 반드시 누구에겐가 자신의 소망을 염원하는 것인데, 그 대상이 사람일리는 거의 없기 때문이다.
이런 사실을 미루어 보아, 우리는 오랫동안 신이 있다고 믿어 왔으며, 그러므로 이러한 신에 대하여 인간과의 관계성을 한번 고찰해 볼 필요가 있다. 그 중에서도 우리는 수직성 즉 신과의 수직 관계와 수평성 즉 인간들 사이의 수평 관계, 그리고 두 계기의 얽힘으로 파악되는 초월에 대하여 거론해 볼 수 있을 것이다. 바로 이승우의 『고산지대』와 『에리직톤의 초상』에 대해 분석해 봄으로 위의 사항들을 살펴보고자 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