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사와 안락사에 대한 나의 견해

등록일 2001.11.28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뇌사와 안락사 문제는 과거부터 문제시되었던 생명에 관한 주요 관심사이다. 그리고 아직도 찬반의 논쟁이 끝나지 않았고 영원히 해결되지 않고 대립될 수밖에 없는 문제이다. 솔직히 나는 뇌사와 안락사에 관해 그렇게 심각하게 생각해보지는 않았다. 내 주위에서 쉽게 겪는 일도 아니고 물론 내가 경험해보지도 못한 일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 문제들에 접근했을 때 나는 뇌사와 안락사를 찬성하는 편이다. 이점은 주위의 여러 사람들한테 조금이라도 더 이익이 가는 선택이기 때문이다. 이 생각은 수업시간에 본 비디오 자료를 통해 더 확고해졌다. 우선 첫째로 뇌사는 우리 나라에서 인정된 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정당한 법이라 생각한다. 뇌가 죽은 상태에서 산소호흡기만으로 숨만 쉬며 살아가는 환자들은 거의 대부분 아니 99%가 소생가능성이 없다고 한다. 그런 의미에서 괜히 가족들에게 피해만 끼치고 경제적 부담만 안겨주고 있는 것이 사실이고, 그렇게 뇌가 죽은 상태에서 살아 간다는게 환자 자신은 느끼지 못하지만 가족에게는 큰 고통과 눈물만을 안겨주고 있는 것이다. 뇌사를 인정하면 가족들의 고통과 경제적 부담을 덜어줄 수 있고, 여러 사람들에게 장기 기증도 할 수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