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과의상]가을패션 분석

등록일 2001.11.28 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많은 도움 되시길^^;;;

목차

* 체크 클래식
* 블랙 패션
[가을패션] 승마패션 `라이딩룩` 상륙
[가을패션] `거지 패션` - 그런지 룩의 부활
[트렌드] 합리적인 고급소비자 보보스족들의 물결?
...

본문내용

[가을패션] `거지 패션` - 그런지 룩의 부활

몇년전 멀쩡한 청바지에 여기저기 구멍을 내고 올을 풀어 입는 것이 유행한 적이 있다. 또 옷을 뒤집은 것처럼 시접이 밖으로 나오거나 천조각을 모아 꿰맨 듯한 넝마같은 의상이 거리에 등장하기도 했다.
젊은이에게는 환영받았지만 어른들의 혀를 끌끌 차게 만들었던 그 "거지패션"이 요즘 다시 인기다.
패션업계에서 부르는 공식명칭은 "그런지 룩(Grunge look)".
말 그대로 너저분하고 오래돼 보이는 옷차림을 말한다.
그런지 룩이 최초로 패션쇼장에 등장한 것은 지난 93년 미국의 패션디자이너 마크 제이콥스에 의해서다.
당시 브랜드 페리엘리스의 디자인을 책임지고 있던 그는 뉴욕 뒷골목의 가난한 사람들의 옷차림을 그대로 가져와 패션쇼 무대 위에 재현내 냈다.셔츠를 반바지위에 두르고 긴 원피스를 그 위에 입는가하면 노숙자가 쓰는 것 같은 모자와 끈 풀린 운동화를 착용한 모델이 컬렉션을 장식했다.당시 패션계가 받은 충격은 대단했다.
바로 직전인 80년대말까지 그런지 룩과는 정반대의 "부자처럼 보이는 스타일"이 시장을 주도했기 때문에 충격이 더욱 컸다.평단의 반응도 극단적이었다.
"기존 가치에 반기를 든 뉴 패션"이라는 찬사와 "쓰레기"라는 혹평을 동시에 들었다.또 소수 젊은이들은 열렬히 추종했지만 대다수의 사람들은 외면했다.시장에서의 반응이 신통치 않자 결국 마크 제이콥스는 페리엘리스 디자인 실장 자리를 그만두어야만 했다.그러나 8년만에 돌아온 그런지 룩은 많은 이들에게 별 거부감없이 받아들여지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