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계 감상문] "잃어버린 퇴계를 찾아서", "퇴계 인간을 주목하다"

등록일 2001.11.25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퇴계가 누구인가?" 문득 이런 질문을 한다면, 어떠한 대답들이 나올까...아마도 천원짜리 지폐 그림의 주인공이라는 대답이 대부분 일 것이다. 그럼, 천원짜리 지폐에 등장한 이유는 무엇일까? 그만한 이유가 있기 때문에 등장했을 것이다. "우리들은 이 이유를 알까?"라는 의문이 생겼다. 나 역시 아직도 잘 모르지만, 두 편의 비디오 시청을 한 후 많은걸 배울 수 있었다. 퇴계 선생의 겉보다 내적인 면을 더 자세히 알 수 있어 더욱더 기분이 새로웠다.
퇴계 선생의 일대기를 잠시 살펴보면, 조선 중기의 학자ㆍ문신이며, 경북 예안(禮安) 출생. 12세 때 숙부 이우(李)에게서 학문을 배우다가 1523년(중종18) 성균관(成均館)에 입학, 1528년 진사가 되고 1534년 식년문과(式年文科)에 을과(乙科)로 급제하였다. 부정자(副正子) ·박사(博士) ·호조좌랑(戶曹佐郞) 등을 거쳐 1539년 수찬(修撰) ·정언(正言) 등을 거쳐 형조좌랑으로서 승문원교리(承文院校理)를 겸직하였다. 1542년 검상(檢詳)으로 충청도 암행어사로 나갔다가 사인(舍人)으로 문학(文學) ·교감(校勘) 등을 겸직, 장령(掌令)을 거쳐 이듬해 대사성(大司成)이 되었다. 1545년(명종 즉위) 을사사화(乙巳士禍) 때 이기(李)에 의해 삭직되었다가 이어 사복시정(司僕寺正)이 되고 응교(應敎) 등의 벼슬을 거쳐 1552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