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문감상] 배움의 정도 - 한유(韓愈)의 사설(師說)을 읽고

등록일 2001.11.23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한유의 사설(師說)을 읽고 오늘날의 우리들의 마음가짐에 대한 감상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글이 쓰여진 당시는 분명 道를 나누던 시대임에도 불구하고 스승을 섬기는 제자의 마음자세에 대한 당시 사람들의 어리석음을 얘기할 정도인데 하물며 오늘날의 우리들의 모습은 더하면 더했지 못하지는 않을 것이다. 모쪼록 이 글을 읽고 한번쯤 지금의 우리를 돌아보고 지혜를 나눔에 있어 지식의 많고 적음을 자랑스럽게 여기고 잘난 척해서 게을러지기 보다 각자 서로에게 훌륭한 스승이자 겸손한 제자가 되려는 자세를 갖도록 노력해야 하지 않을까?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한유 사설 3페이지
    【 師 說 - 韓愈 】 師 說 [唐] 韓 愈 古之學者必有師。師者, 所以傳道授業解惑也。人非生而知之者, 孰能 無惑? 惑而不從師, 其爲惑也, 終不解矣。生乎吾前, 其聞道也, 固先乎吾, 吾從而師之; 生乎吾后, 其聞道也, 亦先乎吾, 吾從而師之。吾師道也。夫 庸知其年之先后生于吾乎?是..
  • 중국의 산문 명작 (2) -한유의 「사설(師說)」,「잡설(雜說)」- 19페이지
    한성대학교 한성어문학회 한성어문학 김창룡 한성대학교 한성어문학회 한성어문학 김창룡
  • 사설을 읽고 3페이지
    흐려지는 배움의 목적, 사라지는 스승의 도 -「사설」을 읽고 - 스승이란 내가 미처 경험으로나 사색으로서 깨닫지 못한 부분에 먼저 도달해, 그것을 물어 배울 수 있는 사람이다. 혹 스스로 생각하기에 별로 중요하지 않은 것처럼 보이는 어떤 분야에서도, 나보다 많은 경험과..
  • 한유의 사설 해석 6페이지
    사설(師說)-한유(韓愈) 古之學者(고지학자)는 : 옛 학자는 必有師(필유사)니 : 반드시 스승이 있었으니, 師者(사자)는 : 스승이라 하는 것은 所以傳道授業解惑也(소이전도수업해혹야)라 : 도를 전하고 학업을 주고 의혹을 풀어주기 위한 방법이니라 人非生而知之者(인비생이지..
  • 사설과 붕당론을 읽고 6페이지
    TOC \o "1-3" \h \z \u HYPERLINK \l "_Toc94579638" 1. <<사설>>과 <<붕당론>>을 읽고 PAGEREF _Toc94579638 \h 2 HYPERLINK \l "_Toc94579639" 가. <<사설>>을 읽고 PAG..
  • [고문진보] 한유의 사설 2페이지
    *巫·(樂師)·百工之人을 君子不齒러니 今其智乃反不能及하니 可怪也歟인저. ▶ 무당·의원·악사·온갖 공인을 군자가 공경하게 대하지 않았으니 지금 그 지내(스승을 찾아가 배우는 것)는 도리어 그에 미치지 못하니 가히 괴이한 일이로다. ▶巫醫 : 무당과 의사. 여기서 ‘무’는..
  • 한유(韓愈)의 사설(師說) 파워포인트 발표자료 12페이지
    한유(韓愈)의 사설(師說) 古之學者는 必有師니 師者는 所以傳道授業解惑也라 고지학자는 필유사니 사자는 소이전도수업해혹야라 옛날에 배우는 자에게는 반드시 스승이 있었는데 스승이라는 것은 나아갈 바(道)를 전해주고 방법을 알려주고 의혹을 풀어주는 존재이다. 人非生而知之者 인..
더보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명문감상] 배움의 정도 - 한유(韓愈)의 사설(師說)을 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