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학] 일본경제불황의 원인과 진단

등록일 2001.11.22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일본경제가 추락하고 있다. 극심한 정치불안과 10년간의 장기불황, 흑자에서 적자로 돌아선 무역수지, 버블붕괴 후 최저치로 치닫고 있는 주가, 그리고 기업들의 도산사태….
한때 세계최강의 경쟁력을 자랑하던 일본경제의 영광은 사라지고 있다.

일본인들은 요즘 경제상황을 묘사할때마다 동원되는 '사상처음' 또는 '사상최악'이라는 용어에 놀라면서도 한편으론 만성화 돼가고 있다. 하루가 멀다하고 접하는것이 이표현이기 때문이다. 3년전 일본에서는 실업률이 3%가 됐다고 온통 난리였다. 그러나 올들어 실업률은 4.3%로 치솟았다. 실업자도 3백만명에 육박해 작년말보다 60만명이 늘었다. 올봄 대학졸업자의 취업률은 전후 최저인 65%로 떨어졌다.
실직과 도산등으로 빚을 갚을수 없어 한달평균 8천명이 법원에 개인파산을 신청하고 있다.
일본인들은 1997년회계연도 (97년4월~98영3월)경제성장률이 2차대전후 최악인 -0.7%로 떨어졌다는 발표에 경악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