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개방전후국제사회

등록일 2001.11.19 한글 (hwp) | 9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17·18세기의 흐름
2. 개항전후 조선
3. 개항전후 국제사회(동양)
① 중국
② 일본
4. 개항전후 국제사회(서양)
① 미국
② 영국
③ 러시아
④ 프랑스
⑤ 독일

본문내용

1. 17·18세기의 흐름
14세기에서 16세기에 걸쳐 고대의 학문예술을 중심으로 하는 인간 중심의 문화, 즉 르네상스의 부흥으로 인해 유럽지역에서는 근대화가 촉진되었다. 그 결과 신항로의 개척과 신대륙의 재발견으로 연결되었다. 이러한 유럽의 근대화 과정은 실크로드를 통해 중국에서 전래된 제지법·인쇄술·나침반·화약 등이 작용되어 이루어진 것이었다. 이것은 적어도 17세기 이전까지 유럽문화는 그 수준과 내용에 있어서 동양에 뒤떨어져 있었으나, 신항로의 개척이 기반이 되어 18세기에 산업혁명이 일어났고, 그 결과 문화를 비롯한 여러 가지 면에서 동양을 압도하게 되었고, 그에 따라 문화 등 여러 가지 면에서 정체되어 있던 동양사회는 동요하기 시작하였다. 유럽인들은 상업적·종교적인 목적으로 동양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 그리고 십자군 원정과 몽고의 서진은 유럽인들의 동양에 대한 관심도를 높이게 하였고, 동방에 위치한 기독교의 성지 예루살렘에 대한 관심도도 높아 일찍부터 선교사들은 동방의 이교도들에게 선교를 할 생각을 갖고 있었다. 이런 상황 속에서 15세기에 이슬람국가 오스만투르크가 출현하여 북아프리카와 중동을 장악하여 육상 무역로가 단절되자 그 타개책으로 해상 무역로를 찾기 시작했다. 제일 먼저 포르투갈과 에스파냐(스페인)가 무역로를 개척하여 동방무역을 개시했고 그 뒤를 이어 네덜란드·프랑스·영국 등이 동방무역에 뛰어들었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