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영미

등록일 2001.11.16 한글 (hwp) | 1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Ⅰ. 작가에 대하여
Ⅱ. 작품 속으로
Ⅲ. 나오면서

본문내용

최영미는 문학을 전공하지 않은 특이한 경력을 가진 사람으로서 아주 솔직한 성격의 소유자인 것 같았다. 그녀는 시를 쓰는데는 어떤 동기가 필요한 것이 아니라 팔자이고 운명인 것 같다고 말하면서 시인으로 태어나는 사람들이 있는 것 같다고 시인이 된 동기(?)를 밝히고 있다. 또한, 명문대를 나온 자신의 학벌로 인해 사람들의 사회적 기대, 시선, 편견 때문에 인간관계가 아주 힘들었다고, 심지어 자신의 고학력이 저주스러웠다고까지 밝히고 있다. 자신의 시집이 자본주의의 산물이니 하는 혹평에 대해서도 그녀는 그건 혹평이 아니라 이 시대의 모든 문학 작품들은 자본주의의 산물이라고 얘기한다. 시를 써서 그걸 발표하는 것은 그녀에게 있어서 타인과 공개적으로 교감하고 싶다는 욕구에서 모든 작품이 출발한다고 보았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최영미 작가의 시 세계 10페이지
    작가는 인생을 달리는 열차 창문에서 보는 풍경에 비유했다. 시에 나타난 ‘시간은 레일 위에 미끄러져 /한 쌍의 팽팽한 선’,‘바퀴소리 덜컹덜컹/총알처럼 가슴에 박히는데’,‘아직도 못다 한 우리의 시름이 있는/가까웠다 멀어..
  • 시대의 양심, 시인의 존재 이유, 시인 최영미 6페이지
    ② 소개 최영미는 1961년 서울 출생하여 서울대 서양사학과에 입학했다. 학생운동에 적극적이었던 그녀는 `고전연구회`에 가입하여 세미나에 참석하고, 2학년 때 학내시위에서 훤칠한 키가 눈에 띄어 경찰서로 연행되었다가 ..
  • 상처받은 영혼의 고해 성사 (서른, 잔치는 끝났다 시분석) 7페이지
    Ⅰ. 서론 서른이라는 나이는 무엇인가. 아마도 어릴 때는 겁도 없이 아무거나 다 집었다면 이제는 생각도 많이 하고 주저하면서 고르는 나이가 아닐까. 인생은 단것만은 아니라는 것을 아는 늙지도 젊지도 않은 나이. 그것이 바로 ..
  • [현대시] <서른 잔치는 끝났다>, 최영미 시인에 대한 이해 10페이지
    ⅲ) 최영미에게 있어 시(詩) 그녀의 시집에 대해서 자본주의의 산물이라 혹평하기도 하는데 이에 대해 최영미는 이 시대의 모든 문학작품은 자본주의의 산물이라고 얘기한다. 자본주의 시대에 상품으로 팔리는 문제는 보다 많이 팔리..
  • 최영미 - 서른잔치는 끝났다 4페이지
    1. 작가 소개 1961년 서울 출생 이며 서울대 서양사학과 졸업하고 홍익대 대학원 미술사학과 졸업를 졸업했다. 1992년 <창작과 비평> 겨울호에 「속초에서」등 8편의 시를 발표하며 작품 활동 시작하였다. 1994년 첫..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