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두산,외인묘지를 갔다와서

등록일 2001.11.15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웅장하게 세워진 절두산 기념관은 순례 성당과 순교 성인 28위의 성해를 모신 지하묘소 그리고 한국 교회의 발자취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수많은 자료와 유물들이 전시 돼있는 전시관으로 이루어져 있다. 특히 기념관에는 초대 교회 창설에 힘썼던 선구 실학자 이벽, 이가환, 정약용 등의 유물과 선교자들의 유품, 선교자들이 옥고를 치를 때 쓰였던 형구를 비롯해 갖가지 진귀한 순교 자료들이 소장돼 있다. 그 중에서도 두 번째 간부였던 최양업 일대기 31점과 유중철(요한) 이순이(루갈다) 동정부부 일대기 27점 등도 있는데 이것들은 아주 중요한 자료라고 한다. 또 기념관 광장에는 김대건 신부의 동상, 오타 줄리아의 묘, 박순집의 묘, 남종삼 성인의 흉상과 사적비 등이 마련돼 있기도 하다. 특히 나는 부친, 형제, 삼촌, 고모, 형수, 조카, 장모, 이모에 이르기까지 한집안 열 여섯 명의 가족들이 한꺼번에 참수 당한 박순집 (1830-1912년) 일가의 이야기가 새겨진 비석 앞에서 가슴 뭉클한 감동을 가눌 길이 없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신학계열] 서울 외국인 묘지 공원을 다녀와서 3페이지
    알렌은 외교관이기 이전 선교사였다. 당시 한국 상황으로 보아 부득이 주한 미국 공사관부의 무급 의사로 근무하였을 뿐 그는 분명히 미국 장로회가 파송한 의료선교사였다. 갑신정변의 틈바구니 속에서 민영익을 치료하는 것을 계기로 삼..
  • 기독교]절두산순교공원다녀와서.hwp 2페이지
     절두산 순교공원 7월 11일 금요일 오전 날씨좋은날, 3조 조원 15명은 절두산 순교공원 입구에서 만났다. 안쪽으로 들어가면서 성 김대건 신부 동상을 보았다. 김대건 신부는 한국 천주교 최초의 신부이자 순교자이고 미사..
  • 한국 기독교 성지 양화진 과 한국 가톨릭 성지 절두산 현장 답사 5페이지
    지하철 2.6호선 합정역 7번 출구로 나오면 바로 앞에 정자가 보이는 데 정자 쪽으로 걸어가면 조그마한 샛길이 보인다. 현장답사로 이곳을 고른 이유는 한국의 기독교 신자로써 한 번 쯤은 꼭 보아야할 곳이라고 생각했기 때..
  • [기독교] 절두산답사보고서 5페이지
    묘지를 둘러보며 한 가지 아쉬웠던 점은 분명히 성지 순례를 하는 등의 답사객들이 제법 많을 것임에도 불구하고, 묘지에 대한 관리가 그다지 좋아 보이지 않는다는 것이었다. 잔디 옷을 제대로 입지 못한 무덤들이 꽤나 많아, 비가 ..
  • [감상문] 절두산 순교박물관을 다녀와서 2페이지
    절두산, 조선 말 근대화 시기, 병인박해로 인해서 많은 사람들이 신앙을 위해 목이 잘려지는 찬수형을 당했다고 해서 절두산이라고 한다. 서울 안에, 이렇게 가까운 곳에 이런 조용하고 경건한 순교박물관이 있었다는 사실이 나를 놀라..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절두산,외인묘지를 갔다와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