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두산,외인묘지를 갔다와서

등록일 2001.11.15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웅장하게 세워진 절두산 기념관은 순례 성당과 순교 성인 28위의 성해를 모신 지하묘소 그리고 한국 교회의 발자취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수많은 자료와 유물들이 전시 돼있는 전시관으로 이루어져 있다. 특히 기념관에는 초대 교회 창설에 힘썼던 선구 실학자 이벽, 이가환, 정약용 등의 유물과 선교자들의 유품, 선교자들이 옥고를 치를 때 쓰였던 형구를 비롯해 갖가지 진귀한 순교 자료들이 소장돼 있다. 그 중에서도 두 번째 간부였던 최양업 일대기 31점과 유중철(요한) 이순이(루갈다) 동정부부 일대기 27점 등도 있는데 이것들은 아주 중요한 자료라고 한다. 또 기념관 광장에는 김대건 신부의 동상, 오타 줄리아의 묘, 박순집의 묘, 남종삼 성인의 흉상과 사적비 등이 마련돼 있기도 하다. 특히 나는 부친, 형제, 삼촌, 고모, 형수, 조카, 장모, 이모에 이르기까지 한집안 열 여섯 명의 가족들이 한꺼번에 참수 당한 박순집 (1830-1912년) 일가의 이야기가 새겨진 비석 앞에서 가슴 뭉클한 감동을 가눌 길이 없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