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영화] 한국영화의 붐

등록일 2001.11.13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한국영화의 붐
90년대 초만 해도 "한국영화는 영화관에서 볼 가치가 없다"는 생각이 널리 퍼져 있었다. 또한 할리우드의 틈바구니 속에서 한국영화는 여름이나 할리우드 블록버스터의 광풍을 피해서 가을의 추석 시즌에나 개봉시기를 맞추는 것이 일반적인 경우였다.
그러나 99년 한국형 블록버스터를 자청한 '쉬리'를 기점으로 한국영화는 많은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한석규, 송강호, 최민식, 김윤진 등의 화려한 주연배우들과 자그마치 31억이라는 어마어마한 제작비를 투자한 '쉬리'는 엄청난 관객동원과 함께 현재 일본에서도 개봉되어 많은 관객을 동원하는 등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큰 성공을 거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렇듯 인기 외국영화 상영 중간에 단순히 끼워팔기 식의 싸구려 작품으로만 인식되어온 한국영화가 독자적인 경쟁력을 갖고 관객을 확보하고 있다. 국내에서의 호평뿐만 아니라 해외시장에서의 한국영화에 대한 필름마켓 역시 활발해지는 등 한국영화에 대한 인식이 새롭게 자리잡으면서 '한국영화의 르네상스'라고 불리는 데에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다.

참고 자료

http://www.m2000.co.kr
http://rhapsody.korea.com
http://ns.bigslife.org
http://trut.chungbuk.ac.kr
http://www.maxmovie.com
http://www.donga.com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