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 레미제라블의 문학과 영화의 비교

등록일 2001.11.07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빅토르 위고의 레 미제라블 (Les Miserables) 은 발간된지 100여 년이 지난 작품이지만, 지금까지 문학으로 또는 영화로 사랑받고 있다. 한 상의 은촛대로 인해서 생기는 이 장대한 서사시가 오늘날에도 여전히, 세계의 수많은 언어로 번역되어 널리 읽히고 있는 데에는 그럴 만한 이유가 있을 것이다. 이렇게 오랫동안 사랑을 받고 있는 이유는 그 작품의 내용이 독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해도 괜찮을 듯하다. 한 인물의 고단한 삶과 그의 일생을 사실적이고 서민적으로 묘사한 것이 역시 관심과 사랑을 받은 것 같다. 이 문학의 작품의 내용을 소개한다면 이렇다.
빅토르 위고는 시인, 극작가, 소설가로서 프랑스 낭만주의 문학의 거장이며, 프랑스가 자랑하는 예술가이다. 일찍이 시단에서 천재성을 인정받은 그는 희곡작가·소설로서도 풍부한 상상력, 넘쳐흐르는 감정, 인간애에 넘친 휴머니즘으로 평생을 일관하지만, 그의 정열과 사회참여의 욕망은 그를 정치활동에도 끌어넣는다. 비록 정치에는 실패의 고배를 마셨지만 왕당파에서 보나파르티스트로, 다시 공화파로 전환, 끝내 민주주의자로서 생애를 마친 그의 정치편력이 이 작품과도 무관하지 않다.
레 미제라블이라는 제목은 그 자체가 억압되고 천대받는 '불쌍한 사람들', '비참한 사람들'을 가리키기도 하고, 동시에 악으로써 다른 사람을 괴롭히는 '한심한 사람들, '구제 불능한 사람들'을 가리키기도 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