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을 읽고...

등록일 2001.11.05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인희씨는 시어머니와 남편, 이십대의 딸, 재수생인 아들과 함께 살고 있는 중산층의 평범한 주부이다. 그녀는 따뜻하고 자상하고 매사에 낙천적이다. 젊어서는 시어머니 눈치보랴 아이들 키우랴 남편 뒷바라지하랴 눈코 뜰 새 없더니 어느 새 훌쩍 커버린 아이들, 손에 익은 남편 뒷바라지, 힘없는 시어머니에 이제는 되려 할 일 이 없어 하루 해가 길고 사는 게 쓸쓸하다. 하지만 그건 욕심없는 그녀 생각, 남들 보기 엔 여전히 고단하다. 노망든 시어머니 뒷수발 앞수발, 망나니 남동생, 투박한 남편, 제 일 에만 빠져있는 자식들이 만만치 않게 그녀를 괴롭히는 것이다. 그러나 그녀는 사는 게 그러러니, 모든 게 자기 탓일 뿐 남 탓은 없다. 노망든 시어머니조차 텅빈 집에 유일한 말상대로 여기는 것이다. 인희씨는 늘 치매에 걸린 시어머니와 씨름을 한다. 한번은 시어머니가 좋아하는 홍시를 사 갖고 와 시어머니에게 먹여드린다. 치매로 인해 색깔 구별이 잘 안 되는 할머니는 갑자기 똥이라며 바닥이고 벽이고 인희씨에게 던져댄다. 인희씨는 "이 노친네 잘 받아먹다가 왜 이래? 아까운 홍시" 하며 주워 먹으며 치운다. 늘 그렇게 인희씨는 치매에 걸린 시어머니를 낙천적인 마음으로 잘 모신다. 오히려 남편보다도 이 치매에 걸린 시어머니를 친정어머니처럼 대하며 잘 보살핀다. 그녀의 꿈은 소박하다. 노망든 시어머니가 고통없이 자면서 돌아가시고, 아직 출가시키지 못한 두 남매가 하루빨리 짝 잡아 떠나면, 정년을 한 남편과 전원에서 살면서 한가히 죽어가는 것이다. 그런 그녀에게 말기암 선고가 내려진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