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의 성정치

등록일 2001.11.01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태어나서 서평이란 걸 처음 해본다. 어떻게 하는지는 잘 모르지만 짧은 생각으론 독후감보다 조금 수준있게 쓰면 될 것 같다. 여성학 박 혜경 교수님께서 책을 두 권 권해주셨다. 하나는 20세기의 여성 사건사 그리고 이 책, 다이어트의 성정치다. 원래 20세기의 여성 사건사를 보고 싶었지만 책을 구하지 못해서 다이어트의 성정치를 샀다. 아쉬운 마음으로 산 책이지만 가격도 저렴하고 내용도 재미있고 뜻 깊었다. 사실 이 책을 살 때 서점 주인이 나를 이상하게 쳐다보았다. 그 순간 성차별을 실감할 수 있었다. 남자는 이런 책보면 안되나? 이상한 아저씨다. 다이어트하면 지금은 여성뿐만 아니라 남성도 생각이 난다. 비만이란 것이 모든 인간이 가장 수치심으로 느끼는 것 같다. 하지만 다이어트라는 것이 여성에게 더 의미 심장할 것이다. 남성 비만은 장군감으로 군림하는 이 시대에 여성 비만은 게으름뱅이 또는 먹보로 통하기 때문이다. 남성과 여성의 차별의 극대화를 볼 수 있는 쉬운 예이다. 정말 여성들이 보면 분개하지 않을 래야 안 할 수 없는 대표적 케이스이다.
이 책의 표지엔 "여성들의 다이어트는 단순히 아름다움에 대한 본능적 욕망이나 건강 관리의 차원으로 설명할 수 없다. 특정한 사회적 기준을 충족시키는 몸이 여성다움을 나타내는 가장 뚜렷한 지표였으며 여성과 남성의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여성학] [감상문]다이어트의 성정치 2 페이지
    우리는 여성의 아름다워 지려는 욕구가 오랜 역사를 가져왔으며, 다이어트를 그러한 욕구의 실현을 위한 과정으로서만 생각해 왔다. 그러나 필자는 여성들의 다이어트를 단순히 아름다움에 대한 본능적 욕망이나 건강 관리의 차원으로 여기..
  • 다이어트의 성정치를 읽고... (A+ 받은 겁니다.) 4 페이지
    “버스정류장에 있는데 남자들이 전화번호를 가르쳐달라고 하는 상상이요?!(매우 흐뭇해한다)” 뉴스를 보면서 이 여성 역시 남성의 시선을 위한 다이어트였구나 하는 안타까움이 들었다. 하지만 94kg이라는 말을 들었을 때 건강을 위..
  • 신여성들을 무엇을 꿈꾸었는가 2 페이지
    시대를 앞서간 그녀들의 이름 ‘신여성’ - ‘신여성은 무엇을 꿈꾸었는가’를 읽고… 신여성들은 무엇을 꿈꾸었을까? 요즘 들어 부쩍 여성의 문제, 여성의 권리 등등 여성에 관한 문제에 대해 관심이 높아졌다. 교양..
  • 이갈리아의 딸들 [서평] 2 페이지
    사회화되어서 인식되어진 성에 너무나 익숙해져있었다. 얼마 전 “불량주부” 라는 드라마를 보면서도 남자가 가사를 도맡아 하고 여자가 돈을 벌어오는 장면을 통해 “남자가 얼마나 무능력하면 저럴까?” 혹은 “집에서 밥하고 빨래만 하..
  • 여성학 1 페이지
    최근 대학가에서 ‘생리공결제’의 도입 여부가 크게 문제가 되고 있다. ‘생리공결제’란 여학생이 생리로 인한 통증으로 결석을 하면 출석을 한 것과 같이 인정이 되는 제도를 말한다. 중앙대학교가 2006년에 이 제도를 처음 시행하..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