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비평론

등록일 2001.10.30 | 최종수정일 2016.09.07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2,500원

목차

prologue

1. 장면감상
2. 인물감상
3. 영화감상
3.1 알렉산더와 아델라이네
3.2 집
3.3 성경

epilogue

본문내용

1. 장면감상

"난 원래 딱딱한 것을 싫어한다. 천성적으로 어두운 것을 싫어하고 무엇보다도 지루한 것은 죽어도 못 참는다. 그런데 그 영화는 내가 싫어하는 모든 조건을 다 갖추었었고, 그래서 영화의 장면들을 보기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아 눈이 감기기 시작했다. 세상에서 가장 무거운 것은 내 눈꺼풀이다라는 명제를 증명하리라는 양, 결국 졸고 말았다. 사실 난 영화를 보면서 조는 편이 절대 아니다. 영화를 매우 좋아하는 편에 속하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영화의 장면은 너무나 나와 맞지 않았고 그 불협화음을 피하기 위해 난 졸음 속으로 잠시 피신했던 것 같다. 그런데 그럼 엄청난 역경 속에서 싹튼 것이 있었으니 바로 감독에 대한 미안함이었다. 사실 이름도 처음 들어본 감독의 영화를 보면서 잠깐 졸았던 건 큰 죄는 아닐 것이다. 하지만 이미 감독의 얼굴을 본 난(그리고 감독에게 동경까지 잠시 느꼈던 바) 다시 정신을 차리고 영화를 시험답안지처럼 열심히 봤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