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관을 다녀와서

등록일 2001.10.22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전시회라... 건축을 전공하고 있는 나에게는 너무나 생소한 단어였다. 그저 건축전이나 몇 번 다녀왔던 나에게는 큰 고민거리가 아닐 수 없었다. 도대체 어떤 전시회를 갈 것인가? 인터넷을 뒤진 결과 내가 갈 수 있는 시간에(도대체 왜들 그리 일찍 문을 닫는 건지....)는 시립미술관 밖에는 선택의 여지가 없었다. 시립미술관에는 캐나다 초청작가들의 전시회도 겸하고 있었으나 무조건 외제라는 그런 나이는 지났기에 저절로 발길은 우리 나라 청년작가들의 전시회장으로 향했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