칵테일이 예술인가?

등록일 2001.10.18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칵테일이 예술인가?....막연한 질문 같다...우선 칵테일이 무엇인가에 대해 생각해 볼 필요가 있을 것 같다. 칵테일이란 복잡 미묘한 맛을 지닌 보건음료이다. 세계 각국의 술을 그대로 마시지 않고 마시는 사람의 기호와 취향에 맞추어 독특한 맛과 빛깔을 내도록 하는, 술의 예술품이라 할 수 있다. 앞으로 사람들은 계속 재택근무가 늘어날 것이며, 많은 사람들이 사람들과 단절된 채 컴퓨터라는 기계 앞에 매달릴 것이다. 사람은 간데 없고 오직 기계만 있다. 세월이 흐르면 이 사람들은 사람이 그리워서 칵테일 바에 모여 오순도순 이야기를 나누며 사람들의 정을 느끼려고 할 것이다. 이제 칵테일바는 술집이 아니라 극장이나 영화관같이 자기만의 문화생활을 즐길수 있도록 하는, 교감할 수 있게 하는 하나의 사교장으로서의 역할이 더 클 것이다. 그러나 지금 번처기업 때문에 새로운 폭탄주가 생겨났다고 한다. 그놈의 폭탄주는 왜 그렇게도 많이 생기는지....지금부터라도 술을 올바르게 마시는 방법을 배웠으면 하는 마음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