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운 이 그리워 를 읽고

등록일 2001.10.18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만남과 이별은 이성끼리 만이 아니라 동성끼리라도 너무도 소중하고 너무도 중요한 일이다. 또한 약간은 문명 비판적인 눈으로 요즘 사람들이 생각하는 만남과 이별이란 것을 얘기 해봤고 또한 화자의 생각도 그런 쪽으로 초점을 맞추어 보았다. 만남은 정말로 귀한 것이다. 좋은 사람과의 만남은 어느 무엇보다 값진 것이고 좋은 사람과의 행복한 이별은 너무도 아름다운 것이다. 이별은 가능한 피하는 것이 좋겠지만... 그렇게 말처럼 쉬운 일이 아니기에 항상 주위의 사람들을 아끼고 사랑해야 할 것이다. 언제 당신의 곁을 떠나게 될지 모르기 때문이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그리운 장날 3페이지
    법조협회 법조 李德商 법조협회 법조 李德商
  • 설림(說林) : 서울이 그리워졌습니다 18페이지
    한국종교문화연구소(종교문화비평학회) 종교문화비평 정진홍 한국종교문화연구소(종교문화비평학회) 종교문화비평 정진홍
  • 형님을 그리워합니다 2페이지
    백석대학교 기독교인문학연구소(구 기독교철학연구소) 기독교와 인문학 윤성욱 백석대학교 기독교인문학연구소(구 기독교철학연구소) 기독교와 인문학 윤성욱
  • 「 더욱그립네 」 ( 소곡 ) 1페이지
    불교사(불교) 불교사 불교 조종현 불교사(불교) 불교사 불교 조종현
  • 그리운 선생님, 송순희 1페이지
    한국수학교육학회 한국수학교육학회 뉴스레터 이혜숙 한국수학교육학회 한국수학교육학회 뉴스레터 이혜숙
  • 문화산책 : 그리워지겠지 1페이지
    한국지반공학회 지반(한국지반공학회지) 정상훈 한국지반공학회 지반(한국지반공학회지) 정상훈
  • 그리운 집 0페이지
    그리운 집 문학, 곧 시조와 인연을 맺은 지도 어느덧 십 년 가까운 세월을 헤아리게 된다. 『山天齋에 신끈 풀고』(1990), 『따뜻한 등물 하나』(1991)는 문학이라는 그 아득히 먼 길의 초입에 세운 이정표요, 신호등이었다. 그때 밝힌 가슴속의 등불 꺼뜨..
더보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그리운 이 그리워 를 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