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전을다녀와서

등록일 2001.10.17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서울시립미술관에서 가족 展을 개최하고 있으니 다녀와서 감상문을 제출하라는 교수님 말씀에 솔직히 귀찮은 마음이 반 이상이었다. 그러나 아직 해보지는 않은 검사지만, MBTI검사의 결과유형에서 'SJ'에 더 가까운 성격인지라 발걸음은 벌써 미술관으로 향하고 있었다.
사실, 가족전이라는 말에 무언가 전시되어 있는 것을 보러간다는 생각은 들었지만 강연회가 더 어울리지 않나? 하는 생각을 더 많이 했었던 듯 하다. 가족이라는 것이 굉장히 포괄적인 것인데, 대체 어떻게 가족에 대해서 전시를 한다는 것일까? 하는 의문을 떨쳐버릴 수가 없었던 것이다.
그러나 그 의문은 우문(愚問)이었다는 것을 전시회를 보며 깨닫게 되었다. 가족이라는 개념이 포괄적이기는 하나, 그 포괄적인 성격 때문에 얼마나 많은 얘기를 담을 수 있는지, 얼마나 많은 주제를 담을 수 있는지에 대해 미쳐 생각지 못한 것이다.
이번 기획전은 가족이라는 테마로 회화. 조각. 사진. 설치. 영상. 마임 등 현대미술의 다양한 장르로 표현하고 있으며, 이 시대를 함께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가족의 문제에 대해 그리고 그 위기와 해체, 가족이란 무엇이란? 등 많은 질문들을 끊임없이 던진다는 목적을 갖고 기획전을 마련했다고 한다.
전시회는 크게 3가지의 Theme로 이루어지고 있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