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색영화 레드블루화이트

등록일 2001.10.16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삼색영화로 잘 알려진 레드 블루 화이트는 프랑스의 국기의 상징인 삼색으로 '자유', '평등', '박애'를 프랑스혁명의 이념과 같은 정치적 사회적 틀이 아닌 개인적 인간적 차원에서 형상화하고자 하였는것 같이 보인다.
특히 이 영화들에서 흐르는 음악은 마치 프랑스 혁명때의 고전적 낭만주의 음악을 연상하게 만들고 있다. 이영화 음악의 작곡가인 즈비그뉴 프라이즈너는 세 편을 서로 다르게 설계하였다. 그래서 '레드'에서는 소규모 편성의 장엄미사와도 같은 협주곡을 들려주고, '화이트'에서는 장난스러운 기타의 선율이 깔리고, '레드'에서는 불안하고도 신비한 음율이 흘러나온다. 프라이즈너의 음악이 나오는 순간은 언제나 주인공이 멍한 표정을 짓는 장면이다. 그래서 그 순간 관객들로 하여금 명상에 잠기게 만든다.
영화에서 영화 음악은 지나간 옛추억을 떠올리는 것 같다 그래서 그 영화음악을 들을 때마다 자신도 모르게 명장면들이 차례로 떠오르게 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