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시대 지도 발달사

등록일 2001.10.11 | 최종수정일 2014.07.14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2,500원

목차

☞ 조선전기
☞조선후기

본문내용

조선시대는 고려시대부터 전해온 지도들과 중국에서 들어온 각종 세계지도의 영향을 받아 지도 제작술은 그 어느 때보다 활기를 띄게 되었다. 조선시대에 제작된 지도들은 전기와 후기로 나눌 수 있다.
☞ 조선전기
조선 초기에 세계 지도를 제작하게 된 것은 국가적인 권위와 왕권 확립을 위해서였다고 보여진다. 조선 전기 가장 대표적인 지도로는 "混一疆理歷代國都之圖"(혼일강리역대국도지도)와 "天下圖"(천하도)가 있다.
혼일강리역대국도지도는 태종2년(1402년)에 제작된 것으로 지도 하단의 권근의 발문(跋文)에 의하면 태종2년 에 좌의정 김사영과 우의정 이무가 이회에게 "混一疆理圖"(혼일강리도)와 "聲敎廣被圖"(성교광피도)를 하나로 합친후 특히 본국지도를 증광하여 그리고 새로 입수된 일본도를 첨부하여 4개의 지도를 합쳐 만든 지도임을 알 수 있다. 이 지도제작에 참여한 사람들이 정부의 중신들이라는 점을 보면 지도 제작에의 목적이 실용성에 있다기 보다는 새로 건국한 국왕의 권위를 상징하기 위한 것이라 볼 수 있다. 현전하는 가장 오래된 고지도인 "혼일강리역대국도지도"는 중국, 조선, 일본, 인도, 아프리카, 유럽을 포함한 세계지도이다. 이 지도의 바탕이 되고있는 것은 이택민의 성교광피도와 청준의 혼일강리도이다. 이들 지도는 중국으로부터 들여와 우리나라와 일본의 지도를 추가시켜 만든 것으로 추정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