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카쿠와 근송에 대하여.

등록일 2001.10.07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西鶴가 근세의 소설가로서 민중문예의 시대적 요구에 답한 것에 대해서,
近松門左衛門은 당시 발전 도중에 있었던 淨瑠璃의 원시적 형태를 지양하고, 정말로 근세적 주제를 포착하고 구성상의 기술도 대성시킨 세계적인 극작가이다.
근세의 淨瑠璃는 인형극의 대본으로써 쓰여진 것이지만, 그 발생은 중세 말기 외국에서 도래한 三味線을 반주악기로 해서 민간에 유행한 「語り物」에서 이것이 인형극과 결합해서 가극의 각본으로서 발달하기 이르렀다.
원래 語り物이기 때문에 회화의 부분과 서사의 부분이 섞어 있는데, 게다가 그것이三味線의 연주를 함께 하지 않으면서 이야기되어지기 때문에, 가사로서의 요소가 서사의 부분 뿐 만 아니라 회화의 부분에도 많은 부분에서 포함되었다.
일반적으로 소위 희곡형식과도 다른 특수한 극문학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근세의 淨瑠璃를 감상하는 경우에는 소설 등을 읽는 때와는 다른 감각을 필요로 한다. 즉, 淨瑠璃는 어디까지나 인형가극의 대본이고 三味線음악이나 인형의 동작에 맞춰서 그 대본을 아름다운 소리를 가지고 이야기하는 淨瑠璃語り의 연기와 함께 하기 때문에 그 존재가치가 있는 것이다.
그러므로 우리들은 淨瑠璃를 읽는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