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등록일 2001.09.28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이거 그냥 제가 쓴 리포트거든요 회원이 되어서 한번 올리는거니깐 비방같은건 하지 말아 주세요 담에 더잘 써서 올릴께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한 구두장이가 아내와 자식들을 데리고 어느 농부의 집에 세 들어 살고 있었다
그는 품삯은 보잘 것 없어 버는 족족 입에 풀칠하기 바쁜 형편이었다 가을로 들어서면서 약간의 여유가 생겼다. 구두장이는 양가죽을 사기 위해 아침부터 채비를 했다 그가 가지고 있던 3루불과 꿔준도 s5루블을 보태서 양가죽을 살 모양이었다 그러나 꿔준돈을 받으러 농부의 집을 찾아갔지만 주인이 외출중이라 1주일 안에 돈을 주겠다는 약속만 받아냈다 그 다음으로 찾아간 곳 역시 지금 돈이 없다고 20카페를 내놓았다 구두장이는 하는 수없이 외상으로나마 양가죽을 사보려 했지만 주인은 어림없는 소리 말라는 듯 잘라 말했다 결국 장화 수선비 20카페와 어느 집에서털장화를 꿰매는 일감하나를 얻었을 뿐 헛수고만 하고 집으로 돌아가게 됐다 그는 속이 상해 20카페이카를 몽땅 털어 보드카를 마셔 버리고는 양가죽은 만져 보지도 못한 채 집을 향해 터덜터덜 걸었다 이윽고 구두장이는 길모퉁이의 작은 교회근처에 이르렀는데 그때 교회 뒤에서 무늬가 허연 것이 보였다 그는 조금더 가까이 다가갔다 그제야 그 물체가 사람인 건 분 명한테 죽었는지 살았는지 확인이 안됐었다 구두장이는 갑자기 무서운 생각이 들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