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린브로코비치>를보고

등록일 2001.09.27 한글 (hwp) | 3페이지 | 무료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영화를 두 번 정도 보게되었다. 처음 봤을 때는 환경문제를 다룬 영화라고 생각했었다. 하지만 보고 또 보면 환경문제만을 다룬 영화가 아니라 미국사회에 대한 문제를 꼬집은 영화라고 할 수 있다. 여성문제도 다뤘고, 계급간의 갈등을 다루기도 했다.
줄거리를 간단히 살펴보면 두 번의 이혼 경력 후 직장도 없이 아이 셋을 어렵게 키우는 16달러의 은행 잔고가 가진 것의 전부인 무일푼의 여성이다. 직장에서 해고당하고 직업 소개소에도 가보고, 직접 찾아가거나 전화를 해보지만 고졸에다 뚜렷한 자격증도 경력도 없는 그녀를 오라는 곳은 없었다. 교통사고로 파산선고를 받은 그녀는, 생계수단으로 교통사고를 담당한 변호사인 에드에게 간청한 끝에 그의 법률회사에 말단직으로 취직하게 된다. 어느날 서류정리 도중 우연히 의료기록을 발견하게 되면서 그녀의 인생은 바뀌게 된다. 전력사업을 하는 대기업 PG&E 사의 공장이 크롬 성분이 있는 오염물질을 대량 방출하여 인구 650명의 작은 마을인 힝클리의 수질을 오염시키고 주민들을 질병에 걸리게 했다는 심증을 굳힌 그녀는, 끊임없는 노력으로 마침내 에드의 허락을 받아내고 조사에 착수한다. 정작 피해를 입고 있는 마을 주민들마저도 처음에는 그녀에게 의심의 눈초리를 보내었으나,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