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루미 썬데이>영화 감상문

등록일 2001.06.23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독일 영화
줄거리
나의 생각

본문내용

'글루미 썬데이' 우울한 일요일요일이라...
일요일이라 하면 왠지 밝고 환한 소풍가는 날로 나에게는 다가온다. 주일의 피곤함과 지루함을 씻어 버릴 수 있을 것만 같은 황금같은 주말 말이다. 일상생활에서 벗어나 무엇인가 새로운 일을 해야만 할 것 같고 아니면 모든 일들을 잊어버리고 심신을 달래며 노근하게 낮잠을 청하며 여유로움을 만끽할 수 있는 그런 날이 일요일이 아닌가 싶다. 한데 글루미 썬데이-우울한 일요일? 내가 생각하는 일요일과는 아주 거리감이 있는 듯하다.
이제 것 내가 받아들인 독일영화에 있어서와 마찬가지로 이 영화 역시 제목에서부터 내가 접한 타 독일영화 처럼 왠지 우울하고 암울하고 어두운 느낌이 있다. 나는 독일영화를 색으로 말한다하면 '회색'이라고 하고싶다. 회색이라 하면 원색이 아닌 무엇인가 깊으면서도 미스테리한 뭐라 말로 설명하기 어려운 그런 색 말이다. 어두운 면에 가까우면서도 왠지 조금은 밝다고 느낄 수 있는, 느낌· 감정으로 말하자면 고통이 있고 아픔이 있는 그러나 차차 그 속에서 벗어날 것만 같은 그런... 나에게 있어서 독일영화는 이렇게 받아들여져 왔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