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완서의 아주오래된 농담을 읽고

등록일 2001.06.20 한글 (hwp) | 3페이지 | 무료

목차

'아주 오래된 농담'을 읽고

본문내용

1996년 고등학교 3학년 때 난 죽음이란 것을 처음 접했다. 개학하던 첫날에 1년동안 같이 학교를 다닌 친구놈이 죽어버린 것이다. 뇌졸증.. 죽음은 그렇게 순간적으로 다가와서 나를 당황스럽게 했고 그 급작스런 상황을 나는 눈물도 한 방울 흘리지 못한 채 그냥 당황스러워 했다. 죽음이란 것을 태어나서 한 번도 진지하게 생각한 적이 없었던 나였기에 당연히 삶에 대해서도 어떻게 살아야 할 것인가가 불분명한 나였다. 죽음은 긴이별과는 다른 느낌이었고 그냥 단절 그 사람과의 어떤 끈이 그냥 끊어져 버린 단절이었다. 우리 모두가 죽음이란 끝을 향해 가고 있다는 것을 부인할 수 있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도저히 알려고 해도 알 수 없는 세계에 대한 불안과 두려움이 죽음이란 단어에 쉽게 접근하지 못하도록 하는 것도 사실이다. 나는 한 명의 친구를 떠나 보냄으로써 삶과 죽음에 대한 진지한 주제를 오랜 동안 고민하였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