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하시인의 천일야화 시집

등록일 2001.06.13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회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여행은 자발적인 귀양이란 구절에서도 작가의 마음을 함축적으로 드러내고 있다. 귀양은 일반적으로 갇히는 고독의 의미이고, 여행은 즐겁다는 의미인데, 이 두 가지 상반된 요소를 대비해서 현실사회의 속박같은 것을 나타내었다. 마음이 갇 혀 있는 사람이 감옥에 갇혀서 무한의 자유를 누리는 사람보다 더 불쌍한 것 같다. 현대인들은 바쁜 세상살이 속에서 마음의 구속은 당하고 있지 않은 가 한번쯤은 생각해 볼만하다. 로마 콜로세움 속의 화신극장이란 글에서는 스크린의 환영이, 살아 함성으로 번성하는 콜로세움을 빗어냈듯 무너진 화신극장이 현실의 나를 상영하고 있네 왜 태어나는 아이는 그리 슬피 울고 죽은 육체를 빠져나간 영혼은 너무도 편안하게 웃고 있는가 운명은 어쩔 수 없으므로 지금 이 순간 꽃향기에 몸 전체로 붙들려 있는 것을 그래, 누구도 살아서 이 극장의 어둠을 벗어나진 못할 것이네. 라는 표현으로 작가의 운명적인 자아 비판과 체념을 드러내고 있다.더불어 세상의 이치를 가르쳐 주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