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소포타미아 창세신화

등록일 2001.05.24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기원전 3200년경부터 고대 메소포타미아의 유프라테스 강과 티그리스 강 하류 지역에서 문자를 쓰기 시작했던 수메르 문명이 발생했다. 그들의 사회는 통치자와 세세히 분류된 관리직이 성전을 중심으로 경제체제를 형성한 도시 국가 구조였다. 수메르인들은 상형문자를 발명했고, 그것을 발전시켜 쐐기문자를 창조해냈다. 수메르인들의 신화는 점토판 위에 이 쐐기 문자로 기록된 다른 문서들과 함께 남아있다. 이것이 메소포타미아의 첫 번째 신화다.
기원전 2335년경 셈족인 사르곤이 북쪽 메소포타미아에 아카드라는 도시를 세워 왕조를 창시했다. 이후 기원전 1800년경, 역시 셈족인 아모리 인이 메소포타미아 지역을 정복하고 수도인 바빌론의 이름을 딴 바빌로니아를 세웠을 때 메소포타미아에는 두 번째 신화가 등장한다. 바빌로니아 신화가 바로 그것이다. 수메르 신화를 받아들여 계승하면서 자신들의 사상과 세계관을 융합한 탓으로 바빌로니아의 신화는 수메르 신화와 약간은 차이를 가진다.
여기서 소개한 신화는 에누마 엘리시(Enuma Elish)에 있는 바빌로니아의 창조신화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