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포가는길

등록일 2001.05.23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작 가
2. 등 장 인 물
3. 구 성
4. 이 글의 줄거리
5. 삼포가는길을 읽고 느낀 점

본문내용

삼포가는길을 읽고 느낀 점

삼포라는 특수한 지명을 통해서 70년대를 배경으로 쓰여진 것입니다.
정씨는 자신의 정신적 안주처인 삼포를 찾아가면서 만나고 헤어지는 인생살이를 쓴 소설입니다.
등장하는 인물들은 하나 같이 뜨내기이며 시대적 배경을 잘 나타내 줍니다.
산업화 물결로 인해 정씨의 고향은 도시로 전락해 버린 것을 알고 정씨는 영달과 같은 입장이 되어 삼포로 갈것인가를 고민합니다.
전 여기서 작가 황석영의 북으로 가고 싶은 마음이 담겨져 있는 것 같습니다.
방북을 하였지만, 고향을 그리워하는 마음으로 쓰여 진 것 같습니다.
여기서 산업화가 분단의 아픔으로 가지 못하는 북으로 쓰여 진 것 같습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황석영 삼포가는길 분석]황석영 삼포가는길 분석 6 페이지
    공사판을 떠돌아다니는 '영달'은 넉 달 동안 머물러 있던 공사판의 공사가 중단되자 밥값을 떼어먹고 도망쳐 나온다. 어디로 갈까 망설이던 중 교도소에서 목공·용접 등의 기술을 배우고 출옥하여 공사판을 떠돌아다니던 노..
  • 고향을 잃어버린 사람들-황석영의 [森浦 가는 길]을 읽고 2 페이지
    겨울, 그리고 세 명의 뜨네기. 황석영의 「森浦 가는 길」에는 같은 처지의 세 사람이 나온다. 믿을 거라곤 근육밖에 없는 영달과 근육과 함께 돌아갈 고향까지 있는 정씨, 그리고 밑천이라고는 거기밖에 없는 백화를 통해 황석영은 ..
  • 황석영의 『삼포가는 길』을 읽고 3 페이지
    영달은 어디로 갈 것인가 궁리하며 서있었다. 넉달전 이곳을 찾았을 때도 이미 공사가 막판이었고, 겨울이 오게 되면 봄으로 연기될 것이라 오래 머물지 못할 것을 예상은 했었다. 사흘 전 현장사무소도 문이 닫았고, 영달은 밥집에서..
  • 황석영의 <삼포가는 길>을 읽고난 후 작성한 독후감 쪽글 1 페이지
    황석영의 <삼포 가는 길>은 제목 그대로 삼포로 가는 여정에 일어난 짧은 만남에 대해 그리고 있는 글이다. 공사판을 돌아다니며 하루 벌어 하루 먹고사는 영달은 그 동네의 한 부인과 바람을 피우다 남편이 들어오는 바람에 서둘러 ..
  • 황석영 삼포가는길 토론주제 및 줄거리 3 페이지
    황석영 만주 장춘 출생이다. 고등학교 시절인 1962년에 <사상계> 신인문학상을 통해 등단했고, 1970년에 <조선일보> 신춘문예에 단편소설 <탑>과 희곡 <환영의 돛>이 당선되어 본격적으로 작품활동을 시작하였다. 베트남 전..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