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사탕을 읽고

등록일 2001.05.22 MS 워드 (doc) | 3페이지 | 가격 6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위기의 순간에 떠오른 기억을 포착한다”는 말은 한 독일의 문예이론가가 어떤 글에서 한 말이다. 나는 이 말이 지닌 의미를 얼마 한국영화 한편을 보고서 실감나게 이해하게 됐다.
다시 돌아갈래!”라고 외치다 죽는 장면에서 시작된다. 그러고 나서 기차는 방향을 바꾸어 과거의 시간으로 거슬러올라간다. 1999년부터 1979년까지. 폭력과 상흔으로 얼룩진 한국 현대사 20년의 시간여행이 끝나는 지점은, 서울 구로 공단의 20대 청년의 가슴에 아직 상처받지 않은 첫사랑의 기억이 머물러 있던 시절이다.

참고 자료

없음

태그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