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경숙-외딴방을 읽고

등록일 2001.05.07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작가연보
『외딴방』-이런 책이다
들어가면서
본론
마지막

본문내용

『외딴방』은 작가의 글쓰기 자체이다.라고 앞에서 이야기 했다. 작가는 『외딴방』이전의 글에서 작가 자신의 아픈 경험이 드러나는 작품은 거의 쓴 적이 없다고 생각한다. 작가의 고향은 아름답고 정감가는 모습으로 묘사되고 작중의 사랑들은 목구멍이 멍멍해질 정도로 눈물을 참으면서 읽어야 되는 아픈 사랑을 하지만 그 또한 아름다웠다. 그러나 『외딴방』같은 분위기의 글은 없었던 것 같다. 유년기의 삶을 보낸 아름다운 고장을 글로 옮기고 첫사랑의 가슴앓이를 소설이 담고 있지만 소녀시절의 참담했던 기억은 『외딴방』을 통해서 처음으 밝히는 비밀스럽고 어두운 우물을 연상시킨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소설창작-외딴방 4페이지
    외딴방 1. 작가 소개 -신경숙 [申京淑, 1963.1.12~] 1963년 전북 정읍 출생. 정읍여자중학교를 졸업한 후 서울 구로 공단에서 노동하며 영등포 여자고등학교 야간부 산업체특별학급에서 고등학교 과정을 이수하였다. 회사의 부도로 실직, 1982년 서울예술전문대학..
  • [소설론] 신경숙의 <외딴방> 감상 2페이지
    1. 유난히도 화창한 봄날. 나의 친구들은 학교를 떠나 가리봉으로 갔다. 수많은 친구들이 학교의 높은 울타리를 벗어나 그리고 가정을 벗어나 간 곳은 바로 가리봉동의 벌집촌이었다. 우리는 그 곳을 그렇게 불렀다. 집들이 다닥다닥 붙어서 붙여진 벌집촌이란 이름. 내게 처음..
  • 신경숙 <외딴 방> 6페이지
    made by 선영5. 13 (수) 신경숙, <외딴 방> - - 두 번째 프린트야 얘들아 ^^ < 외딴 방 (1995), 신경숙 > ? 소설 전문은 322p(장편소설임)라서 싣지 못함 1. 신경숙의 생애와 작품 세계 ?전북 정읍에서 태어났다. 서울예술대학 문예창작과를 ..
  • 외딴방 독후감 1페이지
    외딴방 과연 나였다면? 물음을 던져본다. 현재 21살의 나, 16살로 돌아간다면, 나였다면 외딴방으로 들어가 살 수 있을까? 마치 계란 판에 놓인 계란들처럼 언제 깨질지 모른 채 아슬아슬하게 삶을 유지해 나갔을 것이다. 37개의 방... 책을 읽은 후엔, 글자만 보아도..
  • 내적 망명의 서사, 유보된 성장의 기획 (신경숙의 『외딴방』에 나타난 교양의 기획) (신경숙의 『외딴방』에 나타난 교양의 기획) 21페이지
    신경숙의 『외딴방』은 하나의 교양소설로서 탐색될 수 있는 가능성을 지니고 있는 작품이다. 고향을 떠나 도시의 ‘외딴 방’ 속으로 들어가야 했던 화자의 내면에는 언제나 고향/외딴방이라는 대립이 자리 잡게 된다. 화자는 시골에서 살다가 갑자기 도시의 하층민이 되어버린 자신..
  • [현대소설] 외딴 방 10페이지
    현대비평발표문 「외딴방」 { 目次 Ⅰ. 머리말 Ⅱ. 기존의 논의 Ⅲ. 작품의 인물과 소재 Ⅳ. 형식에서의 외딴방 Ⅴ. 글쓰기에 대하여 Ⅵ. 외딴방의 의미 Ⅶ. 맺음말 Ⅰ. 머리말 한 권의 장편소설이 탄생하기까지, 혹은 탄생 후 그 소설을 가장 많이 읽은 사람은 누구일..
  • 신경숙의 외딴방 6페이지
    「외딴방」을 읽고 인간과 문학 ... 외딴 방. 조금 창피한 얘기지만 신경숙의 「외딴방」을 처음 접해본다. 3주전부터 교수님께서 프린트해주시는 것으로 읽지 않고 책을 빌려서 읽으려고 근처에 있는 남산도서관과 용산도서관에 가서 「외딴방」을 찾아보았다. 1995년에 출판되..
더보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신경숙-외딴방을 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