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세기 진화론에 대한 개괄

등록일 2001.04.28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700원

본문내용

인류학이 태동되기 시작할 즈음에는 새로운 역사의식이 파급되고 있었다. 봉건시대에는 사회질서나 자연의 질서가 신에 의해 주어진 것이어서 인간의 생활을 그것에 맞추려고 했던 시대였다면, 새로운 시대에서 사회는 사람들에 의하여 완성되지 않은 것으로서, 계속 만들어져야 한다는 인식이 퍼져 가고 있었다. 인류의 미래란 선택에 달려 있는 사회과정이기 때문에, 자유와 지성과 헌신을 요구하는 발전의 과정이며 완성으로 나아간다는 역사의식이 형성되어 가고 있었다. 이 새로운 의식을 획득했던 사람들은 자신들을 진보를 향해 나아가는 진화과정의 일부로서 생각하기 시작하였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