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세기 남사당패 연구

등록일 2001.04.10 한글 (hwp) | 15페이지 | 가격 400원

목차

◈들어가면서
◈폐륜폐속집단이라는 누명을 벗고...
◈19세기 유랑연희집단에 관해서
◈19세기 민중예술에 관해서
◈ 17,18세기의 사회·경제적 변화와 향촌사회의 변동
1) 경제관계의 변화
2) 신분체제의 변화와 향촌사회구조의 변동
◈남사당패의 구성과 연희내용
1)구성
2)연희
◈남사당의 하늘엔 별도 총총하건만..
◈나오면서

본문내용

◈들어가면서
"송화불 피아놓고 한판 놀아뿌문 온 조선천지가 우리낀지 알았제...." 이 글은 작고한 남사당패 꼭두쇠 남형우옹과 현재 우리문화연구소 소장 심우성씨 사이에 70년대에 이루어진 증언록의 일부를 인용한 글이다. 남사당패... 그들은 쇠하나 징하나 달랑 들고 온 조선을 떠돌며 연희를 펼치던 유랑집단이다. 그러나 그들은 어디서 왔는지 어떠한 과정을 거쳐 집단을 형성하고 최고의 기예를 가질 수 있었냐는 의문속에 남아 있다. 그러나 일반적으로 남사당패를 1900년 초 이전에 있어서 서민층의 생활군단에서 자연발생적 또는 자연발전적으로 생성한 민중놀이집단을 일컫는 이름으로 객관화 할 수는 있을 것이다. 이들은 지배층에 종속된 집단이 아니었기 때문에 그 유지와 구성이 어려웠음은 물론이고 그 문헌적 고증은 더욱더 어려울 수밖에 없다. 그리고 더욱더 어려운 작업은 이들의 연희를 통해 19세기 민들의 역사의식을 살펴보려한다는 것이다. 다소 미흡한 부분이 있지만 다름대로 보람있는 작업이리라 생각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