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립합창단 정기연주회를 다녀와서.....

등록일 2001.04.04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본문내용

춘천 시립합창단 정기 연주회라 하여 택시를 타고 갔던 곳은 "시민회관" 이었다. 도청 밑의 그곳은 시간이 이 다 되었는데도 불구하고 썰렁하기만 하고 셔터까지 내려 있었다. 교수님 말씀대로 일찍 가야 했었는데...... 시간까지 늦어 있었는데 표를 썩힐 순 없는 노릇이었다. 다시 표를 확인하고 난 순간 '아차~!' '장소 : 문화예술관' 이라고 떡 하니 써있는 것이 아닌가~ 시립합창단 이라고 하여 택시 기사 아저씨 말대로 시민회관으로 간 것이었다. 처음 구경하는 연주회가 이 모양이니~! 표를 한번만 더 확인했더라면...최영진씨의 하프 독주는 무척 인상적이었다. 하프 역시 내 생전에 실제로 본 것은 첨이었다. 소리도 실제로는 처음 들었다. 또한 연주자의 세련된 인사방법도 참 인상에 남는다. 무대 복을 입고 한 쪽 손은 하프 위에 올려 놓은 채 다른 손은 무릎에 대고 인사하는 모습이 매우 세련되어 보였다. 하프소리를 듣는 내내 참으로 신기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