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복궁을 둘러보고

등록일 2000.12.13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경복궁을 둘러보고

본문내용

조대비가 기거했다던 자경전의 규모는 생각보다 컸다. 왕비가 거주한다던 교태전보다 오히려 더 신경을 쓴 흔적이 담장등에서 여실히 나타났다. 자경전 담에 새겨졌다는 장수를 기원하는 말을 듣고 자경전 문 앞에 섰다. 자경전 문에서 본 자경전 뜰에는 나무 한 그루가 처량하게 서있었다. 자경전 앞 전각들이 허물어져 공터로 남아있어 더 그리 느꼈는지도 모르는 일이다. 게다가 궁궐건축에서는 나무를 심지않는 것이 원칙이라고 들었는데 나무가 있다는 것이 의아하기도 했다. 그런데 나의 호기심을 자극한 것은 자원봉사자분의 설명이었다. '대문안에 나무'가 있는 형상은 閑(한가롭다)이며, '뜰안에 나무'가 있는 것은 困(곤궁함)이라는 것이다. 한 나라의 궁궐이 한가롭고 곤궁하다면 이것은 곧 망한 나라의 궁궐이란 말이 아닌가. 그 분의 말씀으로는 일본인이 심었다고 했지만 누가 심었든 씁슬한 생각은 지워지지 않는다.

태그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경복궁답사레포트 8페이지
    1. 경복궁을 들어서며 < 1915년 경복궁 훼손현장> 경복궁은 일본에 의해 많이 훼손 되었다, 경복궁을 보면 탑과 부도 등 불교적인 요소들이 자리잡고있는데 이러한 이유는 1915년 조선물산공진회에서 찾을 수..
  • 경복궁답사기 2페이지
    사정상 교수님과 함께 경복궁을 방문하지 못한 나는 개인적으로 경복궁을 방문했다. 날씨는 쌀쌀했지만 경복궁 안의 많은 나무들은 이미 겨울채비를 하며 수줍게 붉은 빛으로 물들어 있었기 때문에 리포트를 위한 답사라기보다는 혼자 산책..
  • 경복궁 기행문 사진첨부 6페이지
    6월 10일, 조선의 수도였던 한양의 중심부이자 현재 대한민국의 수도였던 서울의 중심 경복궁을 가보았다. 학교에서도 멀리 떨어지지않은 경복궁을 방문 하게되었는데 평소 광화문을 많이 지나쳐 보았지만 경복궁 내부 근정전이나 태화전..
  • 한전사과제 3페이지
    경복궁을 다녀와서 “이번 역은 경복궁역입니다.” 지하철 안내방송을 뒤로하고 경복궁을 향해 발걸음을 옮겼다. 책과 TV에서나 보던 경복궁에 처음 와보기에 흥분 될 법도 했지만, 이른 아침부터 정신없이 나온..
  • 경복궁 답사기 3페이지
    경복궁은 조선 왕조 제일의 법궁으로 1395년 태조 이성계가 창건하였고, 1592년 임진왜란으로 불타 없어졌다가, 고종 때인 1867년 중건 되었다고 한다. 그리고 그 후 흥선대원군이 주도하여 중건한 경복궁은 500여 동의 건..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