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화와 칼

등록일 2000.12.04 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1,000원

본문내용

Ruth Benedict의 '국화와 칼'은 미국이 태평양 전쟁에서 일본의 패전을 앞둔 기간에 미국의 敵인 일본의 문화를 이해하고자 1946년에 쓰여졌다. 이 책은 文化人類學이라는 학문의 방법론에 의거한 학문적 勞作으로 저자가 목적으로 삼은 것은 평균적 일본인의 행동과 思考의 型을 탐구하는 것이었다. 미국의 사회학자 루스 베네딕트는 일본문화를 '칼과 국화'로 요약했다. 칼은 무사도를, 국화는 미의식을 상징한다. 언제부터인가 우리는 일본에 대해서 무조건 등한시하거나 무시하던 태도에서 막연하게나마 무조건 배척하기 보다는 그들이 현재 이루고 있는 경제발전이나 세계속에서의 입지 등을 고려해 볼 때 그것의 원동력이 무엇인가 생각해보게 되었다. 이 책은 2차대전 당시 미국인들이 자신들의 사상과 사고로는 도저히 이해되지 않는 일본인들에 대해서 그들의 사상, 감정의 습관화, 그러한 습관에 잠긴 문화의 틀을 이해하기 위해서 씌어졌으며, 내용은 제목에서부터 느낄수 있듯 '국화' 와 '칼'이라는 2개의 단어를 통해 상당히 반어적이면서 상징적인 내용을 담고 있다. 우선 본서를 저자의 순서에 따라 주요내용을 정리해 본후 개인적인 서평을 곁들이도록 하겠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