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윤리에 대한 고찰

등록일 2000.11.27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생명윤리에 대한 생각

본문내용

사람의 생명은 모든 것 보다 귀하다. 이 생명은 창조주로부터 부여받은 각자에게 고유한 것인 만큼 남에게서 빌릴 수도 남에게 빌려 줄 수도 없는 것이다. 생명은 목적 그 자체로 실존하는 것이며, 다른 사람의 목적을 위한 수단으로 전락시킬 수 없다. 인간다운 사회를 건설하고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먼저 이 존귀한 인간생명에 대한 존중이 필요하다.
그런데, 현재에 이르러서는 이러한 생명에 대한 새로운 윤리 정립이 필요한 듯 하다. 과학의 발달과 사회의 세분화, 고도화에 따라 과학적, 신학적, 철학적 그리고 법적, 정치적으로 인간의 생명 윤리에 대한 새로운 의식이 필요한 때라고 하겠다. 그래서 이러한 생명 윤리에 대한 문제를 가지고 여러 토론이 있어왔으며, 이번 생명 윤리에 대한 세미나 역시 그러한 맥락에서 개최되었다.
우선, 과학 기술에 있어서 생명과 인간 존엄성에 대한 논의는 최근의 유전공학과 인간 복제 등의 첨단 과학으로서의 인간 생명에 대한 발전이 이루어 졌기 때문에 더욱 활발한 듯 하다. 근대 이후의 자연에 대한 이해는 그 전의 것과는 상당히 달라졌다. 베이컨, 데카르트, 뉴턴, 린네의 학설에 이어 왓슨과 클릭의 DNA구조발견은 생명 세계의 이해까지도 과학적, 물리적으로 설명할 수 있도록 만들어 주고 있다. 즉, 생명의 부분까지도 실험실의 실험과 수식으로 표현하려는 노력이 끊임없이 있어왔던 것이다. 그러나 이러한 물질적, 과학적인 입장에서의 설명방식이 생명의 모든 것은 설명해 주지 못한다. 카오스 이론의 '비선형적 동력 체계'는 물론이고, 생명 현상의 '자기 조직적' 특성에 대해서는 그 과학적 설명이 아직 요원한 듯 하다. 물론 부분적인 특성과 생명의 운영 방법에 대해서는 설명하고 있지만, 궁극적으로 생명이 가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