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중절에 대한 철학적 고찰

등록일 2000.11.25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내가 이 주제를 선택한이유
들어가는 말
도덕·윤리란 무엇인가?
도덕의 현대적 의미
임신중절은 허용될 수 있는가?
임신중절은 도덕적으로 허용될 수 있다.
맺는 말
참고 문헌

본문내용

동서를 막론하고 전통적인 입장에 따르면 성적인 욕구는 가치 있는 것이기는 하나 일련의 금지조항을 통해 통제가 필요한 위험한 것이기도 했다. 그것이 갖는 도덕적인 지위는 주로 자녀를 생산한다는 생물학적인 목적에 중심을 두고 있었고, 여러 계명을 통해 규제되어 왔다. 그러나 1960년대 미국 등 선진사회에서 성혁명을 거치면서 혼외의 성관계, 피임, 2인 이상과의 성관계, 동성애, 사랑과 무관한 성관계 등이 용납되고 주장되기 이른다. 오늘날 결혼한 부부에 있어서조차 출산은 의무이기보다는 선택의 문제가 되고 있다. 출산은 자녀양육에 관심과 애정을 갖는 자의 선호일 뿐 부모역할에 소질이 없거나 결격이 있는 자들은 오히려 출산을 삼가는 것이 권장된다는 의견이 있기까지 하다.
현행법이 무분별한 낙태 수술을 금하고 있는 상황에서도 임신 중절은 무수히 행해지고 있는 현실에서 논란의 대상이 되고 있으며 우리에게 사회적, 윤리적 문제를 던져주고 있다.
이 글에서는 도덕적·윤리적 갈등을 일으키는 임신중절에 대해 과연 도덕적으로 허용될 수 있는가에 대하여 얘기하고자 한다. 우선 우리는 도덕 혹은 윤리의 의미를 간단히 알아보겠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